Breaking News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에게는 시간이 사흘 남았다. 사흘 안에 무소속 의원 한 명을 추가로 확보해야만 민주평화당과 정의당의 국회 교섭단체 지위를 되찾아 올해 정기국회에서 목소리를 낼 수 있다. http://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94538 …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