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개성공단 목적은 평화” 설득했지만…

바로가기
바로가기
     김기문 회장 등 대표단 美 의회 설명회서 재개 필요성 강조셔면 위원장 “비핵화 진전 있으면 반대 않겠다” 여운 “개성공단 목적은 평화”라는 설득이 안 먹혔다.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과 문창섭 신발협회장(중기중앙회 부회장), 이희권 중기중앙회 경기북부 회장과 개성공단 기업협회 정기섭 회장, 한재권 전회장, 개성공업지구 지원재단 김진향 이사장 등 개성공단 재개를 위한 미 의회 설득 사절단의 호소에도 미 의회 관계자들은 꿈쩍 않고 현시점에서 ‘재개 불가’ 입장을 고수했다,이들 대표단은 지난 11일 워싱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