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여드름화장품 비비드한 전후 과정

자세히 읽기
바로가기
아무리 공감능력이 뛰어나다 하더라도내가 겪기 전에는 아무리 힘든 거라도제대로 이해하기 힘든거 같아요.힘들겠다고 생각을 하고 안타까워했어도내가 직접 그 일을 겪으면 새삼스럽게그 때는 정말 조금 밖에 생각을 못했구나하는 것을 새삼 깨달을 때가 많이 있으니깐요.전 어릴때도 여드름이라고 하면 볼이나이마 등지에서 아주 조금씩 올라왔다가'이게 뭘까???' 하고 생각할 때쯔음이면사르르 사그라 들어서 뽀듀락지 때문에그렇게 크게 고생을 한 적이 없었어요.관련 화장품도 사실상 많이 사용해봤구요단지 순하다는거 말고는 큰 의미가 없었던게 아닌가..그냥 제겐 단순한..머머 그래서 친구들이 머난거 때문에 힘들.......
Kai Pilger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