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오늘생각-추앙받는 사회주의 국가 인물

바로가기
바로가기

■ 체 게바라(Che Guevara):아르헨티나 출생으로 중산층의 안락한 삶과 의사의 길, 쿠바 혁명 2인자 자리를 버리고 가난하고 약한자를 위해 사회주의 혁명의 길을 걷다 볼리비아에서 사망(총살)한 혁명가, 사상가, 정치가.

■ 호찌민(Ho Chi Minh):아시아의 반식민지 운동을 이끌었으며, 베트남 통일의 주역으로 구 베트남민주공화국의 초대 주석이 됐지만 사리사욕을 버리고 살다가 간 베트남 민족운동 지도자, 결혼하지 않았으며 주석이 된 뒤 주석궁에 살지않고 근처 정원사의 남루한 집을 관저로 사용할 만큼  평생 검소하고 청빈하게 살았다.

-오늘 청문회를 보고 난 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가 민주주의 국가에서 사회주의의 좋은 제도는 도입해야 한다고 말한 부분이 생각났다. 제도만이 아니라 사회주의 국가의 인물들 가운데 민주주의 국가에서도 추앙받는 인물들이 있다. 체 게바라와 호찌민이 대표적인 인물이 아닐까. 그들이 왜 추앙 받고 있는지 생각해 보았다. (조영준의 오늘생각에서...)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