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BISS 2019 참가기업④-어글리비버

바로가기
바로가기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상태, 이세림 기자]올해 19회째를 맞이하는 2019 부산국제신발전시회(이하 BISS 2019)가 10월 31일(목)부터 11월 2일(토)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 본관 제1전시장에서 개최된다.

부산광역시가 주최하고 (재)부산경제진흥원 신발산업진흥센터가 주관하는 이번 BISS 2019에는 신발생산 역사가 시작된지 100주년에 걸맞은 다양한 기술력, 트랜디한 디자인을 갖춘 기업들이 참가 한다.

총 140개사 360부스의 규모로 개최되며, 국내외 완제 신발브랜드 및 원부자재, 기계, 제조 장비등 신발산업 분야의 다양한 아이템 및 부대행사가 개최된다. BISS 2019에 참가하는 주목받을 기업을 소개한다.(편집자주)
 

트랜디하고 라이트한 패션 스니커즈 브랜드 어글리비버도 BISS 2019에 주목 받고 있다.

8년간 국내 신발 브랜드 전문 에이전시에서 자체 브랜드 1년 정도 운영해온 부산 토종 브랜드 어글리비버는 ‘Build a Footwear’ 라는 슬로건으로 최상의 비율, 축적, 강조, 밸런스에
기술력과 스타일을 더한 첨단기술이 집약된 라이프 스타일 슈즈를 선보인다.

어글리비버는 신발 에이전시에서 보여준 노하우와 디자인을 2019 BISS를 통해 다양한 스타일의 신발과 부산 토종 브랜드로서의 포부를 보여줄 예정이다.

신발의 무게는 241g으로 기존의 신발들보다 매우 가벼우며, 통기성과 내구성이 좋은 샌드위치 메쉬를 사용, 무재봉 필름 노쏘로 디자인의 재미를 더 했다.

최근 유행하는 어글리슈즈처럼 와일드한 몰드로 장시간 착화에도 가볍고 탄성이 좋은 파이론 미드솔과 미끄럼 방지에 도움주는 러버 아웃솔, 오솔라이트+EVA 이중 구조로 된 인솔로 발의 피로를 줄여준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