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섬수협 · 소재협 통합론 ‘급부상’

바로가기
바로가기
     양 단체 회원사 중복 · 업무 성격 유사 효율성 위해소재협 · 상해 전시회 운영 미숙 계기 업계 요구 고조절체절명 업계 위기…단체는 강 건너 불구경 변해야한동안 잠잠했던 한국섬유수출입협회(회장 민은기)와 한국패션소재협회(회장 이영규) 간 통합 필요성이 다시 수면 위로 본격 부상하고 있다.이는 회원사가 직물수출업체로 동일하고 업무 성격도 유사한 가운데 가뜩이나 경쟁력을 잃고 휴폐업 위기감에 휩싸인 회원사의 회비 이중부담을 덜어주면서 회원사를 위한 보다 효율적이고 주도적인 지원을 위해 양 단체 통합을 더이상 미뤄서는 안 된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