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앤아더스토리즈, 데이터를 웨어러블 스토리로 변환하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앤아더스토리즈가 데이터 시각 전문가 조지아 루피와 손잡고 데이터에 대한 고정관념에 도전한다. 

조지아가 데이터 요소로부터 만들어진 손으로 그린 프린트가 삽입된 레디투웨어 컬렉션을 통해 데이터에 휴먼 터치를 더하는 조지아의 흥미로운 작업 방식을 접하고, 과학 분야에서 선구자였던 세 여성(수학자, 환경운동가, 우주비행사)의 놀라운 업적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디자이너 조지아 루피의 인상적인 비주얼과 스토리텔링이 담긴 철학은 앤아더스토리즈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데이터 휴머니즘을 표방하는 그녀의 작업 방식은 데이터를 숫자와 통계가 아닌 사람과 스토리로 접근한다. 이번 코랩은 데이터 기반의 네러티브를 웨어러블한 스토리로 바꾸는 방식으로 탄생했다. 레디투웨어 12피스로 구성된 컬렉션은 과학 분야에 선구자적 업적을 일궈낸 여성들의 업적이 조지아 루피의 손을 통해 데이터 요소로부터 만들어진 프린트로 표현되었다.

조지아 루피는 “이번 코랩을 준비하며 자신의 과학 분야에 다른 여성들도 진출할 수 있도록 선구자적 발자취를 남긴 세 명의 뛰어난 여성에게서 영감을 얻었다. 역사 상 첫 여성 컴퓨터 프로그래머로 기록된 에이다 러브레이스(Ada Lovelace), 환경운동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했던 레이철 카슨(Rachel Carson), 그리고 최초의 여성 우주비행사인 메이 제미슨(Mae Jemison)이 그들이다. 그들 업적의 데이터셋과 삶의 중요한 정보들을 디자인 소재로 삼고 패턴화하여 시각적인 아름다움 속에 의미를 담았다”고 전했다.

이번 컬렉션에 담긴 프린트와 자수, 실루엣과 디테일에는 영감을 준 세 여성의 인생의 중요 사건들이 반영되었다. 수학자 컬렉션 피스들은 1800년 대 중반 여성 패션의 칼라와 소매 디자인이 적용됐고, 조지아가 데이터를 바라보는 방식에는 내러티브적 관점이 내재되어 있으며, 수치 분석 보다는 스토리텔링에 가깝게 접근한다. 데이터 프로젝트의 진정한 힘은 세상과 사람에 대해 우리가 어쩌면 관찰할 수 없는 부분들을 의미 있고 공감가능한 스토리로 전달하는 데에 있다.

앤아더스토리즈의 코랩 총괄인 안나 니렌 “조지아 루피와의 코랩 컬렉션은 놀라운 스토리를 예상치 못한 방식으로 해석하고 전달한다. 사람과 스토리, 아이디어을 표현하는 데이터를 흥미진진하고 시적인 방식으로 접근하는데 이를 우리 고객들과 함께 하게 되어 기쁘다”라고 밝혔다.

*제품 가격대: 티셔츠 4만원대, 니트 12만원대, 드레스 16만원대, 재킷 32만원대

The post 앤아더스토리즈, 데이터를 웨어러블 스토리로 변환하다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