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비말 보호복 다이텍과 공동 개발

바로가기
바로가기
     영풍화성 개학 맞춰 어린이용 보호복 개발비말 등 바이러스 노출에 취약한 보호복대구 서구 염색산업단지에 위치한 기능성 섬유 전문기업 영풍화성㈜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초중고 개학이 연기되는 상황에서 특히 비말이나 바이러스 노출에 취약한 어린이를 위한 비말 보호복 개발을 다이텍연구원과 공동으로 개발했다.로이터통신은 17일(현지시간) 미 국립보건원 산하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에서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기침과 재채기할 때 나온 비말을 통해 바이러스가 옮겨질 때 최소 3시간 동안 에어로졸(공기 중에 떠 있는 미립자)에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