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컨투어브랜즈, 의료용 가운 만들어

바로가기
바로가기
환자 및 의료진용 생산 美, 마스크 제조 연합 형성 미국을 상징하는 데님 브랜드 리(LEE)와 랭글러(Wrangler)의 모기업 컨투어 브랜즈(Kontoor Brands)가 의료용 의복을 생산하는 기업 대열에 합류했다. 컨투어브랜즈는 최근 5만개 레벨1 환자용 가운과 의료진을 위한 1만개 1회용 격리 가운(isolation gown)을 제작하기 시작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과 싸우는 이들을 돕기 위한 것이다. “지금과 같은 때에는 모두가 난국에 대처하고, 감염증의 확산으로 인해 생겨난 이슈를 해결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스콧 백스터 회장 겸 CEO는 말했다. 가운들은 컨투어가 소유하고 운영하는 시설들에서 만들어진다. 코펜 유나이티드 리미티드, 콧츠월드 인더스트리가 기부하는 가운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