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네파, 가벼운 러닝화 ‘알파노 고어텍스’ 출...

바로가기
바로가기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화경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운동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겨냥해 뛰어난 쿠셔닝이 특징인 가벼운 러닝화 알파노 고어텍스를 출시했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일반 러닝화를 신은 것 같은 편안한 착용감과 핏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인비지블 핏 기술력이 적용되어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을 제공한다. 그동안 네파가 선보였던 등산화, 트레킹화 대비 좀 더 날렵하고 트렌디한 디자인을 입혀 데일리 슈즈로도 손색 없다.

특히 최고의 쿠셔닝을 선사하고자 적용된 알파 쿠션은 네파만의 기술력이 집약됐다. 가볍고 충격 흡수를 강화한 것은 물론 발가락을 보호해 주고, 발 디딤 시 마찰력 증대와 극강의 쿠셔닝, 추진력 등을 제공해 준다. 알파노 고어텍스는 네파의 자체 쿠셔닝 레벨 중 최고 수준인 N2 쿠셔닝 시스템이 적용되어 발이 가장 편안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한 가볍고 통기성이 좋은 메쉬 소재에 무재봉 공법을 더해 한층 더 심플한 디자인이 완성되었고, 다이얼을 감으면 쉽고 빠르게, 그리고 정교한 피팅이 가능한 보아핏 시스템으로 디테일을 더했다.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을 세심하게 배려한 것으로도 눈길을 끈다. 최근 헬스장 등 실내 운동을 하기 힘든 여건 속에 한강, 남산 등의 코스에서 야간 러닝을 즐기는 직장인 또는 열운족(열심히 운동하는 사람들)들을 위해 뒤꿈치 부분 힐 전반에 3M 재귀반사 포인트를 주어 안전성을 한층 강화했다.

또한 러닝 또는 걷기 운동을 하다 보면 어쩔수 없이 발에 땀이 차면서 냄새가 나거나 양말이 축축해 지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네파는 향균 향취 기능과 장시간 착화에도 안정적인 착화감을 제공하는 오쏘라이트에 EVA 타공 인솔을 덧대어 그런 고민을 해결했다.

무엇보다 실제 러닝화를 신고 활동할 때 불편함이 없도록 기술력을 더해 편안한 착화감을 강조한 이번 알파노 고어텍스는 한 쪽이 일반 사과 한 개 정도의 무게인 약 308g으로 언제 어디서든 가볍게 신을 수 있다. 남성용 블랙과 네이비, 여성용 그레이는 물론 남녀 모두를 위한 화이트 컬러까지 총 4가지로 출시됐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