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방호복 원단 중국이 ‘싹쓸이’

바로가기
바로가기
전 세계를 공포의 도가니로 몰아가는 코로나 사태로 메디칼 방호복 수요가 천문학적으로 늘어나면서 이에 따른 화섬 후가공 수요도 동반 폭증하고 있으나 중국산이 싹쓸이하고 한국 직물 업계는 파리 날리며 강 건너 불구경하고 있다.코로나 사태로 섬유의류 산업의 수요, 공급망이 무너져 대구 직물 설비가 거의 세워진 참담한 상황에서 방호복 원단 특수마저 누리지 못하고 중국 독무대 현상만 지켜보는 국내 관련 업계의 대응책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관련 업계에 따르면 코로나19 사태로 미국과 유럽은 물론 전 세계에서 의사와 간호사, 간호조무사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