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월마트, 중고 의류 판매 시작

바로가기
바로가기
‘한 사람에게 쓸모없는 물건이 다른 사람에게는 보물이 될 수 있다(One man's trash is another man's treasure)'라는 미국 속담이 있다. 요즘 미국에서 부상하고 있는 중고 의류 판매 트렌드가 이를 잘 반영하는 듯하다.대형 유통 업체 월마트가 최근 중고 의류 시장에 발을 디뎠다. 패션 리세일 플랫폼 선두 주자 쓰레드업(ThredUp)과의 온라인 파트너십 형성을 통해서다.파트너십으로 월마트 온라인 매장 내 쓰레드업 공간이 런칭됐다. 이는 여성과 아동을 위한 의류, 핸드백, 액세서리, 풋웨어 등 75만 개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