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고터패션’ 온라인에서 만난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5월 15일 고투몰 쇼핑몰 오픈

‘고속터미널 패션’인 일명 ‘고터패션’을 이제 온라인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고속버스터미널 지하상가 상인집합체 ‘고투몰’이 오는 15일 온라인 쇼핑몰을 오픈하고 온라인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상인집합체로서 임차상인 전원(620명)이 참여하여 설립한 단체인 고투몰은 고속터미널역 부근에 위치한 880m 길이의 서울의 최대 지하상가로 2012년 상인들의 비용으로 초현대식의 쾌적한 친환경시설로 거듭나 서울시 출입기자단이 추천하는 ‘외국인이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할 쇼핑의 명소(hidden place)’로 자리 잡았다.

일명 ‘고터패션’으로 유명한 고투몰은 다양한 상품군과 더불어 최신 트렌드의 고퀄리티 상품을 항시 저가로 판매, 패션시장을 선도하며 오랫동안 내외국인 이용 고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사태로 인해 극심하게 침체된 상권회복과 유통환경의 다변화에 따른 새로운 판로개척을 통해 침체된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어 상인들에게 조금이라도 매출증대와 부가적인 수익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온라인 시장 진출을 결정했다.

특히 상인들이 상품을 자유롭게 촬영할 수 있도록 촬영시설을 지원하고 있는데 조명과 흰색의 테이블, 벽에 빛을 모아주는 슬라이드까지 설치했다.

고투몰 정귀연 대표이사는 “코로나 바이러스 같은 사태뿐만이 아니라 온라인 시장이 오프라인의 상권을 크게 위축시키고 있는데 우리 상인들도 힘을 모아 온라인 시장에 도전한다면 틈새시장 공략에 충분히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상인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어 다시 활력을 찾을 수 있게 반드시 성공시키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다짐했다.

The post ‘고터패션’ 온라인에서 만난다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