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섬개연, “부직포소재 산업생태계 고도화사...

바로가기
바로가기

부직포 수요 품목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대구=구동찬 기자]한국섬유개발연구원은 부직포소재 기술선진화를 통한 국가 섬유산업 재도약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대구광역시, 경상북도의 적극적인 지원 아래 올해 상반기 국가예비타당성조사사업으로 “부직포소재 산업생태계 고도화사업”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현재 과학기술정보 통신부의 심의를 앞두고 있는 상황이다.

사업 주요 내용은, 부직포 융합소재 기능화 연구개발사업(R&D)과 부직포소재 실증기반(인프라/표준화)사업생태계 조성사업(비R&D)으로 구성돼 부직포소재의 기술경쟁력 확보와 시장 경쟁력 강화를 통해 선도형 부직포소재 기술개발 및 관련 산업생태계 고도화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한편 최근 코로나19에 대한 예방수칙으로 개인의 위생이 강조되면서, 마스크(Mask)와 방역 보호복의 필수 소재인 부직포(Nonwoven) 사용량이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일반적으로 부직포는 일회용(disposable)과 내구용(durable)으로 구분되는데, 기저귀, 생리대, 물티슈, 파프재 등이 대표적인 일회용 부직포이다.

내구용으로는 가정용 공기청정기필터, 정수기 필터, 건축 방음재, 자동차 내장재 등 헤아릴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하게 쓰이고 있다.

이처럼 부직포 용도는 일상생활 편의용품(위생분야, 가정용분야)을 비롯해 자동차, 환경, 토목 및 전자산업 등 소재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으며, 산업 발전에 따라 그 용도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