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프레드 페리, ‘제비 다방’에서 블랙 샴페인 캠페인 전개

바로가기
바로가기

영국 헤리티지 브랜드 프레드 페리 (Fred perry)가 서울 홍대에 위치한 문화 공간 ‘제비 다방’에서 ‘블랙 샴페인’ 캠페인을 진행한다.

블랙 셔츠에 처음으로 골드 트윈 팁의 컬러웨이를 적용하여 현재까지 아이코닉 아이템으로 자리잡은 프레드 페리의 블랙 샴페인 셔츠를 기념하기 위해 전세계 각지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블랙 샴페인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서울에서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은 서브컬처를 지향하는 브랜드답게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서브컬처 씬(SCENE)을 서포트하며 함께 극복해 나가고자 홍대에서 독립예술가들이 모이는 아지트인 제비다방과 함께하며, 이달 6월부터 9월까지 3개월 동안 만나 볼 수 있다.

The post 프레드 페리, ‘제비 다방’에서 블랙 샴페인 캠페인 전개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