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디올, 모던한 디자인 ‘디올 바비백’ 컬렉션 론칭

바로가기
바로가기

프랑스 럭셔리 브랜드 ‘디올(Dior)’이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2020 가을 컬렉션 런칭을 맞아 시간을 초월한 모던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새로운 디올 바비(DIOR BOBBY) 백 컬렉션을 공개했다.


2020 가을 컬렉션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새로운 디올 바비백은 많은 주목을 받았던 동명의 오뜨 꾸뛰르 작품들의 뒤를 이어 무슈 디올이 키우던 사랑스러운 반려견의 이름인 바비에서 이름이 붙은 것으로 특별함을 더한다.

디올을 창립한 꾸뛰리에 무슈 디올이 “성공의 행운이 깃들기를 기원하며 나는 모든 컬렉션마다 ‘바비’라고 이름 붙인 매력적인 의상을 포함시켰다”라고 본인의 회고록에서 언급했던 만큼 크리스챤 디올의 상징적인 반려견에 대한 애정이 담겨있다.

그 자체로서 디올이 제시하는 모던함을 정의하는 새로운 에센셜 아이템으로 탄생한 디올 바비백은 ‘CD’ 이니셜과 금장 버클이 장식된 호보 스타일로 세 가지 사이즈와 블랙, 크림, 카멜, 블루 디올 오블리크(Dior Oblique) 캔버스 등 네 가지 컬러로 출시, 자유롭고 자신감 넘치는 품격을 나타낸다. 여기에 가죽 또는 디올 오블리크 캔버스 소재의 스트랩이 더해져 바비백이 가진 여유롭고 유연한 곡선 실루엣과 매력적인 조화를 이루며 가장 이상적인 형태를 완성한다.

The post 디올, 모던한 디자인 ‘디올 바비백’ 컬렉션 론칭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