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킴닥스, 이 시대 청춘들과의 콜라보 ‘청춘 페이지’ 공개

바로가기
바로가기
<사진제공=킴닥스 스튜디오(KIMDAX STUDIO)>

유튜버이자 영화감독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킴닥스의 두 번째 뉴미디어 인터랙티브 프로젝트 ‘청춘 페이지’가 공개됐다. 첫 번째 프로젝트는 영화와 유튜브를 연계해 장편영화까지 개봉한 최초의 웹 무비 프로젝트(2016)였다.

<사진제공=킴닥스 스튜디오(KIMDAX STUDIO)>

이번 유튜브 인터랙티브 전시회 프로젝트인 ‘청춘 페이지’는 최초로 유튜브를 기반으로 전시 기획부터 과정, 작품 제작, 전시회까지 대중과 함께 하는 새로운 형태의 ‘참여형 전시’이다.

‘청년들의 이야기’라는 주제의 이번 프로젝트는 킴닥스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각 나이대를 대표할 청년 뮤즈 3인을 선발하고 전국 곳곳의 청년 예술가 30팀을 선발했다. 청년 예술가는 10팀씩 각 뮤즈에게서 영감을 받아 각자의 작품을 제작하고, 각각의 작품들이 서울 3개 지역에서 영화시리즈처럼 연달아 공개하는 방식이 새롭다.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총괄한 킴닥스는 “이번 프로젝트는 나와 닮은 청년의 이야기가 멋진 전시가 되는 것을 통해 ‘당신의 삶도 작품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어 기획했다”며, “장르를 초월한 청년 예술가들이 함께 교류하고, 대중들에게도 대한민국에도 이런 멋진 예술가들이 있다는 것을 소개하는 장을 만들고 싶었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이 시대를 치열하게 살아가고 있는 청춘들의 이야기로 많은 청년들의 공감을 받고 있는 킴닥스의 ‘청춘 페이지’는 킴닥스 스튜디오 기획팀, 설치예술 작가인 308 아트크루와 함께 30인의 작가가 참여하였으며, 12가지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한 공간에서 새로운 방식으로 만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청춘 페이지’는 6월 20일까지 열리는 예술의전당 첫 전시를 시작으로, 6월 27일부터 서울 마포구 갤러리(연남장), 7월 17일 중구의 갤러리(스페이스도), 8월 15일 성동구의 갤러리(에롤파)에서 전시를 연달아 오픈하며 마지막 전시는 8월 30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청춘 페이지’ 전시 티켓은 공식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구매 가능하며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12가지 장르의 30인의 청년 작가는 임정아, 된다, 베리킴, 서소영, 윤성, 진솔, 여인혁, 유현, 지원, 백진주, 프롬일랑, 모자루트, 스튜디오산, 정현동, 최윤정, 이이안, 문그린, 송재익, 윤대원, 윤영률, 이찬희, 권아리, 김범진, 박진영, 어지인, 이루다&이루마, 박종현, 장시재, 서이제, 황채원이 있다.

The post 킴닥스, 이 시대 청춘들과의 콜라보 ‘청춘 페이지’ 공개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