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패턴 셔츠로 연출하는 언택트 여행 룩은?

바로가기
바로가기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윤정 기자]코로나19 여파로 국내 프라이빗 언택트가 가능한 여행지가 여름휴가지로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입고 갈 옷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언택트 여행이라도 휴가 분위기를 내기 위해서는 멋진 휴양지 스타일링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매년 여름철 휴가 시즌만 되면 자연스럽게 떠올리게 되는 패턴 셔츠가 올해는 하나의 패션 트렌드로 자리 잡으며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마크엠(MARKM)의 경우 큼지막한 꽃문양과 식물 문양 패턴이 대부분이었던 하와이안 셔츠에 비해 올해는 유니크한 패턴으로 표현돼 개성 넘치는 스타일링 연출이 가능한 패턴 셔츠(반다나 패턴)를 출시했다.

휴양지에서 주로 입는 셔츠는 어떤 패턴을 선택하느냐에 따라 분위기가 달라진다.

마크엠 클래식 반다나 패턴 셔츠는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는 반다나 패턴을 적절하게 배치해 뉴트로 감성을 연출해 준다. 또한 반다나 패턴과 잘 어울리는 네이비 컬러를 베이스로 청량한 느낌을 더했다.

요즘 연예인들이 즐겨 찾아 화제가 된 버킷햇도 화사한 패턴 셔츠와 잘 어울린다. 패턴 셔츠를 선택했다면 포인트 아이템으로 버킷 햇을 활용해 보는 것도 좋다.

마크엠은 버킷 햇도 같이 출시했는데 블랙 컬러를 베이스로 심플한 디자인과 독특한 레터링으로 재미 요소를 더했다. 여기에 조거 팬츠를 함께 매치해 주면 스트리트 무드의 휴양지 룩을 완성할 수 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