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대구염색산단 맹활약 꽂혔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스팀료 톤당 2만 6,500원서 1만 7천원 파격 인하 연장대구시와 담판 공업용수 3개월 치 전액 면제 수혜127개 입주 기업 최악의 경영 위기 선제적 대응 모범 사례세계 최대 염색 전문 공단으로서 대구 섬유산업을 떠받치는 대들보인 대구염색산업단지관리공단(이사장 김이진)이 극한 상황에 몰린 입주 염색기업의 구원투수 역할을 위해 선제적으로 총력 대응하고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대구염색산단은 지난 29일 이사회를 열고 금년 1월부터 3개월 단위로 입주 기업의 스팀 사용료를 인하 조정한데 이어 또다시 7월부터 9월까지 3개월 동안 인하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