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도레이첨단소재, 수해복구에 성금 1억원 기부

바로가기
바로가기

도레이첨단소재 전해상 사장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이세림 기자]도레이첨단소재(사장 전해상)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지원하고 수해복구를 위해 수재의연금 1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다.

수재의연금은 재해구호 물품 지원과 수해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도레이첨단소재는 지난 3월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성금3억원을 기부한데 이어 군 장병을 위해 자매결연 부대에 마스크 2만장을 전달했으며, 마스크와 손세정제의 위생키트를 기부하는 등 감염방지를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마스크 수급 안정화를 위해 MB필터 공급을 확대하고 2겹 마스크와 비말차단 마스크(국내 최초)까지 개발하는 등 국민 위생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다.

도레이첨단소재 전해상 사장은 “코로나 재확산으로 수해복구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작은 도움과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며 “피해지역이 신속히 복구되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