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도레이첨단소재, 수해복구 성금 1억 기부

바로가기
바로가기
도레이첨단소재(사장 전해상)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지원하고 수해복구를 위해 수재의연금 1억 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다고 지난 24일 밝혔다.기탁한 수재의연금은 재해구호 물품 지원과 수해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전해상 사장은 “코로나 재확산으로 수해복구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작은 도움과 위로가 되었으면 한다”며 “피해지역이 신속히 복구되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도레이첨단소재는 △지난 3월 코로나 19 극복 위한 성금 3억 원 기부를 비롯해 △자매결연 부대에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