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뉴발란스, '질주본능’ 캠페인 스포츠 스타 4...

바로가기
바로가기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윤정 기자]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뉴발란스(NEW BALANCE)가 ‘어차피 뛸 거잖아, 질주본능’ 러닝 독려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스포츠 스타 4인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뉴발란스의 이번 캠페인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여파로 외부 활동이 줄어드는 이때, 사람들이 움츠려 들기보다 계속 움직일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 캠페인의 카피라이트 ‘어차피 뛸 거잖아’는 ‘우리 모두에겐 뛰고자 하는 본능이 있다. 어차피 뛸 거잖아, 멈춰 있지마’란 의미를 담고 있으며, 대중들에게 영향력이 큰 유명 스포츠 스타들이 대거 동참하면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뉴발란스가 공개한 캠페인 스틸컷에는 스포츠 스타 4인의 모습이 담겨있다. 뉴발란스 대표 모델인 ‘피겨 여왕’ 김연아 선수를 비롯해 허훈 선수(농구), 김하성 선수(야구), 오승환(야구) 선수 등 스포츠 스타들이 캠페인을 독려하기 위해 나섰다. 


또한 뉴발란스는 이번 캠페인을 전개하는 것과 더불어 최근 러닝화 퓨어셀 라인을 출시해 더 많은 러너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퓨어셀은 러닝화에 적용된 핵심 미드솔 기술로 최상의 반발력, 탄력 있는 착화감으로 러너들의 최대 스피드를 끌어내는 것이 강점이다. 

뉴발란스 러닝화 뿐 아니라 카와이 레너드의 시그니처 농구화인 OMN1S 라인 등 스포츠 라인의 퍼포먼스를 위해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다.

한편, 뉴발란스 강남 플래그십 스토어는 디지털 환경에 익숙한 젊은 소비자층을 고려해, 다양한 디지털 집기를 통해 퓨어셀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됐다.

이곳을 찾은 고객들은 VP 전광판과 슈타워 스크린을 통해 퓨어셀의 스피드와 반발력을 확인하고, 퓨어셀을 직접 착화해볼 수 있다. 또, 인스타월 페이스를 통해 실제 고객들의 착장, 착화 모습을 실시간으로 확인 가능하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