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70년 전통의 오리지널 아메리칸 프레피 브랜드 ‘간트’ 한국 상륙

바로가기
바로가기

한화 갤러리아가 전개하는 70년 전통의 오리지널 아메리칸 프레피 브랜드 ‘간트(GANT)’가 지난 18일 신세계 백화점 강남점 7층에 매장을 오픈했다.

이번에 오픈한 매장은 갤러리아 백화점 광교, 대전 갤러리아 백화점 타임월드에 이은 세번째 매장이자 서울의 첫 매장이기도 하다.

각 매장에서는 ‘어반 트레일’ 컨셉의 셔츠, 니트, 아우터, 팬츠 등 다양한 FW20 시즌 컬렉션 아이템들을 구성하였다.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 SS베스트 셀링 티셔츠, 피케 셔츠, 린닌 등 간트의 다양한 SS20시즌 상품들도 함께 만나 볼 수 있다.

간트는 8월 18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을 시작으로 19일 롯데백화점 노원점(5F), 21일 신세계 백화점 본점(5F), 9월 3일 롯데백화점 잠실점(5F)에 오픈을 앞두고 있다. 더불어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온라인몰, W컨셉 등 온라인에도에서도 간트의 FW20 신상품을 선보일 예정.

한편, 1949년 아이비리그 룩의 본고장 코네티컷 뉴헤이븐에서 셔츠 메이커로 시작한 간트는 당시 예일대와 콜라보레이션을 한 셔츠를 출시하면서 아이비리그 프레피룩의 대명사가 되었고, 이후 스웨덴 기업가에게 인수되어 유럽시장으로 진출하며 전세계 70여개국에서 판매되는 글로벌 브랜드로 발돋움했다. 현재 셔츠 디테일로 일반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버튼다운칼라’, ‘라커루프’, ‘박스플리츠’ 등을 처음개발하기도 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