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호남 섬유산업 메카 역사 속으로

바로가기
바로가기
한 세기 가까이 호남 경제의 상징이자 국내 섬유산업 뿌리 역할을 감당해 온 면방간판 전방과 일신방의 광주 임동공장이 매각됐다. 85년 역사를 자랑하는 이 뿌리 깊은 면방 공장이 시대가 바뀌면서 도심 금싸라기 땅이 됐고 국내 제조업이 속수무책으로 붕괴되는 추세에 밀려 부동산 개발 업체에 팔렸다.관련 업계와 광주시 등에 따르면 일제 말 미군의 폭격을 피해 일본 가네보가 광주시 임동에 일본 면방 설비를 이설하면서 광주에 대형 면방 공장으로 출범한 전방과 일신방의 공장부지 30만 4,131㎡ 규모가 최근 총 6,850억 원에 매각됐다.이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