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스위스 ‘커뮤니티 마스크’ 등장

바로가기
바로가기
글로벌 팬데믹이 장기화되면서 지역 사회 단위로 서로의 위생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노력이 늘고 있다. 스위스에서는 최근 두 개의 스위스 텍스타일 기업이 함께 공식적인 테스텍스 라벨을 얻은 첫 번째 패브릭 마스크를 소개했다.쉘러(Schoeller Textil AG)와 포스터 로너(Forster Rohner AG)가 개발한 패브릭 마스크에는 스위스계 글로벌 섬유 인증 기관 테스텍스의 ‘TESTEX 커뮤니티 마스크’ 공식 테스트 라벨이 부착된다.스위스는 지난 7월 초부터 대중교통을 이용할 시 페이스 마스크 사용이 의무화돼 오고 있다. 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