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예산 확보 안 돼 ‘부지하세월’

바로가기
바로가기
지난해부터 경기도 포천에 추진 중인 대형 리사이클 PET 원사 공장 설립이 중앙정부는 물론 경기도의 매칭 예산 확보책이 수립되지 않아 올해도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다.이에 따라 경기도 당국이 전 세계적인 리사이클 섬유 수요 확장에 따라 지자체 최초로 포천에 페트병을 활용한 대형 리사이클 PET 섬유 칩 공장 설립이 내년에도 착공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여져 경기도와 중앙 정부가 보다 적극적인 자세로 이 사업 추진에 나서야 할 것으로 촉구되고 있다.코로나19로 주춤하기는 하지만 지구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을 통한 섬유 원자재 확보를 위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