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새틴 롱 원피스 힙하게 입기

바로가기
바로가기

가을에는 분위기 있는 옷이 사랑받는다. 은은한 광채가 매력적인 새틴, 여신 느낌의 롱 원피스 두가지를 합친 새틴 롱 원피스라면 이 계절 소장 가치 충분하다. 그래서 준비한 새틴이지만 너무 드레시하지 않게, 롱 원피스지만 투 머치 하지 않게 입는 스타일링.

# 컬러를 최소화하자

<이미지출처=원피스, 니트, 재킷 – 빈스 / 안경 – 카린 / 목걸이 – 아가타 / 신발 – 엑셀시오르>

새틴은 소재 그 자체만으로도 화려한 느낌이 있다. 이럴 땐 다양한 색상을 사용하는 것보다는 컬러 톤을 맞추거나 무채색으로 전체 컬러를 눌러 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원피스 하나만 입는 것보다는 루즈한 핏의 스웻셔츠나 후드 티셔츠, 스웨터를 그 위에 입어주면 보다 내추럴해 보인다. 혹은 원피스 위에 재킷을 걸치고 스웨터를 숄 두르 듯 어깨 위에 둘러 주는 것도 아주 센스 있는 코디다.

액세서리는 최대한 자제하고 심플한 디자인의 펜던트 목걸이 정도로 포인트를 주거나 레트로 풍의 스퀘어 보잉 프레임 안경으로 엣지를 살리자. 신발은 베이직한 스니커즈나 운동화라면 좋을 듯!

# 우아함을 버리자

<이미지출처=원피스 – 빈스 / 재킷 – 오피신제네랄 / 모자 – 내셔널지오그래픽 어패럴 / 신발 – 레페토>

‘격식을 갖춘 옷’, ‘우아하게 입어야 입는 옷’ 등 이러한 생각을 버리자. 옷 입기의 통념에서 벗어나면 더 쿨한 스타일링을 할 수 있다.

발목까지 내려오는 롱 원피스를 입었다고 꼭 발등을 보일 필요는 없다. 오히려 앵클부츠나 롱부츠를 매치해 다리를 꽁꽁 숨겨버리면 보헤미안처럼 자유로워 보이고 트렌디한 룩을 만들 수 있다.

새틴 롱 원피스의 여성적인 무드를 잠재워줄 터프한 바이커 재킷을 매치해보는 건 어떨까? 센 것 위에 센 것 같아 보이지만 오히려 도회적인 느낌이 들것이다.

이러한 스타일링 혹 부담스럽다면 재킷의 소맷단이 밴딩 처리가 되어 있거나 금속 장식이 적은 제품으로 선택해 캐주얼함을 강조하자. 액세서리는 필요하지 않다. 그저 베이직한 볼캡 하나면 끝.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