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대구염색공단 異 업종 입주한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대구염색공단(이사장 김이진)이 과거 수년간 침체의 늪을 헤어나지 못하고 있는 과정에서 최근 코로나-19 사태까지 겹쳐 입주업체 가동률이 50%내외에서 극심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가운데 공단 내 업종 다양화란 극약 처방을 모색하고 있다.이에 따라 지난 8. 24일 개최된 공단 제9차 이사회에서 현 염색업계의 위기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대책마련이 절실하다는 의견이 대두됨에 따라 “대구염색공단 장기발전위원회”를 발족하여 운영에 들어가게 됐다.위원회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공단 임직원 및 이사, 입주업체대표 11인, 대구시, 서구청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