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신세계사이먼,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 투자 협약 체결

바로가기
바로가기

2023년 말 경산지식산업지구 내 약 5만3천 평 규모로 조성

신세계사이먼은 4일 경산시청에서 경상북도, 경산시 등과 함께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 투자 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진행되는 협약식에는 이철우 경북지사, 최영조 경산시장, 최삼룡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김상열 경산지식산업개발 대표, 조창현 신세계사이먼 대표가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에는 신세계사이먼이 미화 1억 달러(한화 약 1,200억원) 이상의 투자를 통해 오는 2023년 말, 경북 경산시 하양읍 경산지식산업지구 내 약 5만3천 평 규모의 부지에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을 조성하는 내용을 골자로 경상북도와 경산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경산지식산업개발이 이에 상호 협력키로 한 내용이 담긴다.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이 자리할 해당 부지는 경부고속도로 경산IC, 익산포항고속도로 청통와촌IC와 인접하여 주요 상권인 대구 및 경북 주요 도시에서 약 40분 거리에 위치하며, 이전 예정인 대구경북통합신공항에서도 1시간 내 방문이 가능하여 지역민 뿐만 아니라 국내외 관광객들이 방문하기에 용이하다.

또한, 관광 인프라와의 시너지도 눈여겨 볼만 하다. 경상북도에서 운영하는 다양한 체험형 관광 컨텐츠와 경산의 팔공산갓바위, 반곡지 등 풍부한 관광자원이 주변에 위치하고 있어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이 들어설 경우 고객들은 쇼핑과 문화, 관광을 한번에 즐길 수 있게 된다.

특히,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 사업을 통해 지역 경제가 발전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오픈 전 채용박람회를 개최해 지역민을 우선 채용하는 등 약 2천여 명에 이르는 직간접적인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며, 지역 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지역 특산물 매장’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동을 통해 지역 내 식음, 숙박 시설 등을 활성화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조창현 신세계사이먼 대표는 “국내 프리미엄 아울렛 시장을 선도해 온 경험과 역량을바탕으로 프리미엄 아울렛 만의 차별화된 쇼핑 경험과 지역 사회의 풍부한 관광 컨텐츠를 결합해, 경산 프리미엄 아울렛을 연간 수백만명이 방문하는 대구‧경북 지역 최고의 랜드마크로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세계사이먼은 국내 유통산업을 대표하는 ‘신세계 그룹’과 전세계 100여 개의 프리미엄 아울렛을 운영하고 있는 미국 최대 부동산 개발 회사인 ‘사이먼 프라퍼티 그룹’이 합작하여 설립한 회사이다.

2007년 국내 최초의 프리미엄 아울렛인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을 출점하며 국내 소비자들에게 ‘프리미엄 아울렛’이라는 새로운 유통 형태를 소개하였으며, 2011년 파주, 2013년 부산, 2017년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을 잇달아 오픈하며 국내 아울렛 시장을 리딩하고 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