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내일 뭐 입지?” 팬츠 vs 스커트 초가을 코디

바로가기
바로가기

어느새 아침 저녁으로 불어오는 시원한 바람이 가을이 왔음을 알려주고 있다. 선선해진 날씨에 보다 다양한 아이템을 매치해보며 저마다의 가을을 준비하고 있는 요즘, 팬츠와 스커트로 나누어 가을 데일리룩을 완성해보자.

<사진출처=화보 폴앤조 / 팬츠 jj지고트 / 슈즈 무크,엠무크 / 가방 오야니 / 시계 다니엘웰링턴>

팬츠는 시대에 따라 실루엣을 변화시키며 유행을 이끌어 왔다. 2020 FW 시즌에는 다양한 핏의 팬츠들이 각양각색으로 활용되고 있는데, 그 중에서도 와이드 팬츠는 편안한 착용감과 체형 커버를 장점으로 내세워 최근 몇 년 간 여성들 사이에서 대세로 떠올랐다.

체구가 작다면 하이웨이스트 와이드 팬츠가 어울린다. 이때 허리선부터 엉덩이까지 핏 되는 제품을 선택해야 다리가 더 길어 보이는 효과를 지닌다. 반대로 키가 크다면 골반에 걸쳐지는 팬츠가 전체적으로 안정적인 스타일링을 완성시켜주며, 톱은 얇은 두깨에 몸에 붙는 제품을 매치하는 것이 좋다.

일자 핏의 스트레이트 팬츠는 소재에 따라 다른 분위기를 연출 할 수 있는데, 코튼 소재의 팬츠는 활동성이 좋아 캐주얼웨어에 주로 활용된다. 실키한 소재의 슬랙스와 같은 스트레이트 팬츠는 로퍼나 힐, 블라우스와 함께 매치해 오피스룩으로 사랑 받고 있다. 스키니 팬츠의 경우 남들과 똑같은 밋밋한 스타일링에서 탈피하고 싶다면 볼드한 주얼리나 모자, 부츠와 함께 연출해볼 것을 추천한다.

<사진출처= 화보 폴앤조 / 스커트 jj지고트 / 슈즈 무크,엠무크 / 가방 오야니 / 주얼리 다니엘웰링턴>

여름이 미니 스커트의 계절이라면, 가을은 롱 스커트의 계절이라 할 수 있다. 다양한 패턴과 디자인, 컬러로 무장한 롱 스커트는 은은하면서도 우아한 매력을 지녔다. 올 가을 실패 없는 롱 스커트 패션을 꿈꾼다면 컬러에 집중해보자.

한 가지 색상으로 전체 스타일을 연출하는 원컬러 스타일링은 모던하고 깔끔한 분위기를 완성시켜준다. 이때 벨트로 허리선을 높여주면 신체 비율을 좋아 보이게 하는 효과를 지닌다. 비슷한 계열의 색상들을 믹싱하는 톤앤톤 스타일링은 한층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연출을 가능케 한다. 더욱이 컬러 분위기에 어울리는 스커트 디자인을 매치하는 것만으로 패셔너블함을 충분히 어필할 수 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