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다채로워진 숏패딩으로 더 스타일리쉬하게

바로가기
바로가기

찬바람과 함께 성큼 다가온 겨울. 이번 겨울에는 어떤 아우터를 구매할지 고민된다면 진부한 롱패딩 대신 스타일리쉬한 숏패딩을 장만해보자. 다양한 컬러와 독특한 디자인으로 더욱 다채로워진 브랜드 별 신상 숏패딩과 스타일링 방법까지 한번에 제안한다.

# 디테일 더해진 유니크한 숏패딩

<사진출처=왼쪽부터 사카이, 에르노, 엠포리오 아르마니>

이전에는 롱패딩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면 작년에 이어 올해에는 숏패딩이 대세다. ‘패딩’하면 떠오르는 식상한 디자인 대신에 새로움으로 무장한 여성 숏패딩 아이템을 추천한다.

<사진출처=왼쪽부터 무스너클, 타트라스>

사카이의 하이넥 숏패딩은 유니크한 언발란스 집업 디테일을 사용했으며, 에르노와 엠포리오 아르마니는 각각 에코퍼 트리밍과 벨트 디테일을 사용하여 페미닌한 무드를 더했다. 또한 화려함으로 무장한 무스너클의 레오파드 프린트 숏패딩과 타트라스의 에나멜 소재의 레드 숏패딩은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사로잡는다.

# 남성을 위한 데일리 숏패딩

<사진출처=왼쪽부터 에르노, 파라점퍼스, 타트라스>

추운 겨울 스타일링을 고민하는 남성들을 위해서는 매일 입어도 질리지 않는 데일리 숏패딩을 추천한다. 에르노와 파라점퍼스의 숏패딩은 베이직한 디자인과 컬러를 사용하여 유행을 타지 않고 보온성이 높아 출퇴근길 데일리룩으로 착용이 가능하며,

<사진출처=왼쪽부터 무스너클, 휠라>

평소에 무채색 위주의 코디를 즐겨 한다면 타트라스의 반다나 프린트 패딩 혹은 무스너클의 로고 프린트 패딩을 착용하여 아우터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마지막으로 캐주얼한 스타일링을 선호한다면 브라운 컬러의 휠라 코듀로이 숏패딩을 추천한다.

# 패딩 베스트를 활용한 스타일링 팁

<사진출처=아크네 스튜디오(1), 바네사브루노 아떼(2), 알렉산더왕(3), 디스퀘어드2(4), 마르니(5), 스텔라 매카트니(6),
페라가모 타임피스 by 갤러리어클락(7), 펜디 타임피스 by 갤러리어클락(8), MCM(9)>

마지막으로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되기 전에 패딩 베스트를 활용하여 스타일링 해보자.

블랙 컬러의 알렉산더왕 후드 티셔츠와 디스퀘어드2 데님 팬츠를 함께 착용한 후 그 위에 바네사브루노 아떼의 메탈릭 소재 후드 패딩 베스트를 매치한다면 따뜻하면서도 트렌디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여기에 블랙 컬러와 화이트 플랫폼 아웃솔의 대비가 돋보이는 스텔라 매카트니의 부츠와 마르니의 심플한 레더 토트백, 아크네 스튜디오의 체크 머플러, 페라가모 타임피스 혹은 펜디 타임피스의 워치를 취향에 따라 다양하게 포인트 아이템으로 활용하면 클래식한 느낌을 더할 수 있으며 요즘 패션 필수 아이템인 모노그램 패턴의 MCM의 니트 마스크를 착용하면 쌀쌀한 늦가을 시즌 멋스러운 룩을 완성할 수 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