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H&M, 폐기물 리사이클 행보

바로가기
바로가기
세계 최대 의류 기업 중 하나인 스웨덴 H&M의 폐기물 리사이클을 위한 파트너십 행보가 눈에 띈다.H&M은 최근 스웨덴 텍스타일 리사이클링 회사 리뉴셀(Renewcell)과 다년간의 파트너십을 맺고 기업의 브랜드들을 통해 리사이클 자재 의류를 선보이기로 했다. 이미 SS2020 컬렉션을 통해 리뉴셀의 서큘로오스를 소개한 바 있는 H&M이 파트너십의 규모를 확대한 것이다. 서큘로오스는 텍스타일 폐기물을 활용해 만든다.H&M은 또한 이달 론칭이 알려진 스웨덴 대규모 자동화 폐기물 의류 분류 공장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폐기물 거버넌스 회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