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티케이케미칼, 국산 페트병 모아 리싸이클 의류 국산화 앞장

바로가기
바로가기
SM그룹(회장 우오현) 티케이케미칼이 리싸이클 원사의 국산화에 앞장서고 있다. 현재까지의 국내 리싸이클 사업은 고순도 플레이크 수거의 어려움으로 원료를 수입산에 의존하거나 장섬유 이외의 분야에서만 제품화가 가능했다. 이에 정부는 친환경 정책을 통해 국산화를 유도했고 일부 기업들이 정부의 정책에 발맞춰 국산 리싸이클 원사 사업에 뛰어 들었다. 하지만 고순도 플레이크 생산을 위한 기술적 한계와 업체들의 의지 부족으로 답보 상태에 놓여 있었다. 이런 가운데 티케이케미칼의 ‘K-rPET 프로젝트’가 주목을 받고 있다. ‘K-rPET 프로젝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