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간편하게 둘러주면 끝, 머플러 스타일링

바로가기
바로가기
<사진출처=세컨스킨 ‘커스터마이징 울 캐시 이니셜 머플러 베이직’ 카멜, ‘커스터마이징 울 캐시 이니셜 머플러 와이드’ 블랙>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진 날씨, 보온성을 높이기 위한 아이템으로 머플러에 주목해보자. 머플러는 가볍게 둘러주는 것만으로 목을 따뜻하게 보호해주고, 밋밋한 스타일에 생동감을 더해주는 겨울 필수품이라고 할 수 있다.

연출 방법에 따라 다양한 무드를 선사하는 머플러를 다채롭게 즐길 수 있는 스타일링 팁을 소개한다. 아침저녁 쌀쌀해진 공기에 목이 서늘하게 느껴진다면 ‘머플러’를 활용해보자.

<사진출처=모델컷 및 제품컷 LBL, 아이젤, 신발 무크>

보온성은 물론 스타일까지 챙길 수 있는 머플러는 두께가 두꺼울수록, 길이가 길수록 풍성한 느낌을 살려주어 얼굴이 작아 보이는 효과가 있다. 이 경우 반듯하게 접기 보다는 무심하게 여러 번 둘러주는 편이 더 스타일리시해 보인다.

또 사이즈가 큰 머플러를 넓게 펼쳐 몸에 둘러주면 숄이 되는데, 빅숄은 야외에서는 목에 둘둘 감아주고 실내에서는 오피스룩이나 홈웨어 위에 살짝 걸쳐주면 우아한 스타일이 완성된다.

컬러를 선택하는 것도 중요한데, 모노톤의 의상이 주를 이루는 계절인 만큼 포인트를 줄 수 있는 밝은 컬러를 추천한다.

여기에 아이보리나 블랙 등 무난한 컬러 상의를 매치하면 포인트 스타일링이 완성되고, 머플러와 유사한 톤의 상의는 세련된 느낌의 톤온톤 스타일을 연출해준다. 슬림한 쉐입의 부츠 힐로 마무리해 도시적인 분위기를 더해보자.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