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매출 절벽 날씨가 살렸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코로나19에 따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상향 조정으로 초비상을 맞은 내수 패션 업계가 추운 날씨가 받쳐줘 겨울 상품 매출 절벽 위기를 피해가고 있다.관련 업계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연일 500~600명대를 오가는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가 지난 8일부터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로 격상하자 가뜩이나 최악의 매출 절벽으로 사경을 헤매던 내수 패션 업계가 죽음의 계곡을 호소하며 초비상에 들어갔다.특히 사회적 거리두기 한 단계 격상 때마다 20%씩 매출 감소를 겪고 있는 내수 패션 업계는 수도권의 2.5단계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