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빈폴액세서리, 내년봄 온라인 전용 브랜드 변신

바로가기
바로가기
빈폴액세서리가 밀레니얼 세대를 겨냥해 기존 가격대를 확 내리고 ‘온라인’ 전문 브랜드로 탈바꿈한다.삼성물산 패션부문의 빈폴액세서리(BEANPOLE ACCESORY)는 '21년 봄여름 시즌부터 온라인 전용 브랜드로 전환하고 첫 신상품 ‘하루(HAROO)’ 시리즈를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빈폴액세서리는 주요 타깃 고객인 20~30대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을 고려해 온라인 채널 판매에 집중하고 상품의 가격을 기존 대비 75% 수준으로 낮춰 가성비를 높였다.또 컬러를 한층 풍부하게 전개하고 버클, 스티치, 참 등 클래식한 요소를 강조하는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