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코로나 바이러스 잡는 항균 원천 소재 '세계최초' 개발 속속

바로가기
바로가기
국내 바이오 기업들이 세계 최초라는 타이틀을 단 항바이러스 물질을 개발해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국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장영실상 연속 수상의 쾌거로 주목을 받아온 바이오 화학기업 벤텍스(의학박사 고경찬)는 독자 개발한 항균 소독물질인 ‘헬사크린(HEALTHA Clean)’이 세포 손상 없이 바이러스만 99.9% 사멸시키는데 성공, 이러한 기능성을 미국에서 인정받아 주목을 끈다. 벤텍스는 최근 세계적인 미생물 시험전문기업인 미국 넬슨랩(Nelson Labs)에서 코로나 바이러스를 이용해 마스크 및 의류용 원단에 헬사크린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