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임기만료 섬유패션 단체장 물갈이 폭 궁금하다.

바로가기
바로가기
대경 섬산연 이의열 회장 7년 봉사 작년부터 사의표명 3월 거취 결정대구 유력인사들 모조리 고사. 관록과 정무감각 갖춘 박호생회장 추대설염색공단 김이진 이사장 능력 투명성 앞에 세워 수성 도전. 경선자 물밑준비양주검단 염색사조합 현동만 이사장 단임 의지 확고. 불출마선언 코로나 와중에도 세월은 흘러 새해에 임기 만료된 섬유패션 단체장이 상당수에 달한 가운데 벌써부터 물갈이 내용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재임 중 시간과 몸. 돈을 희생하며 열심히 봉사한 단체장들이 어려운 시기에 한결같이 연임을 고사하는 분위기에서 후임자 선정도 마땅치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