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제주 페트병 100톤이 노스페이스 친환경 패션으로 재탄생

바로가기
바로가기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 글로벌 아웃도어 '노스페이스'가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삼다수(제주개발공사) 및 효성티앤씨 친환경 프로젝트인 ‘다시 태어나기 위한 되돌림’이 연일 화제다.이번 협약을 통해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삼다수(제주개발공사)는 제주에서 버려지는 국내산 페트병을 수거하고, 효성티앤씨는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섬유이자 국내 최초로 제주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리젠 제주’를 공급, 최종적으로 노스페이스가 이 재활용 섬유로 의류, 가방 및 용품 등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제작하게 될 예정.페트병 1,080만개를 재활용하며 국내 플리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