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獨 메이, 불면증 잡는 파자마 소개

바로가기
바로가기
감염증 사태로 집에 있는 시간이 늘면서 최근 라운지웨어가 인기있는 어패럴 카테고리로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독일의 언더웨어 및 라운지웨어 스페셜리스트 메이(MEY)가 스위스 섬유 회사 쉘러와 함께 힐링 효과를 제공하는 파자마를 소개했다. 홈웨어 용도로도 쉽게 입을 수 있는 의류다.동양의 ‘기’ 과학으로 볼 수 있는 기술을 응용한 쉘러의 에너기어(energear) 패브릭 테크놀로지와 함께 선보여진다.메이가 최근 선보인 남성용 및 여성용 '즐리프웨어(Zzzleepwear)' 제품 시리즈는 수면의 질을 향상시키는 역할을 한다.150여년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