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극강 한파 이겨낼 철벽 보온 아이템

바로가기
바로가기

예년과는 급이 다른 한파가 몰려와 직장인들의 출근길을 더욱 꽁꽁 얼어붙게 만들고 있다. 매일 아침 우리를 힘들게 하는 한파에 맞설 철벽 보온 아이템에 대해 살펴보자.

# 외부 찬 공기와의 접촉을 최소화! 철통보안 아우터

<사진출처= 좌) 스노우피크, 우) jj지고트>

한파 추위로부터 체온을 보호하려면 가능한 외부와 접촉하는 면적을 줄이는 것이 좋다. 그러기 위해선 롱패딩, 롱코트와 같이 무릎 아래로 길게 내려오는 아우터 스타일이 베스트.

<사진출처=네파, 아르테 누오보 다운자켓>

이때 체온을 올려줄 수 있는 플리스, 울과 같은 소재의 이너를 함께 매치해 주면 더욱 효율적으로 따뜻한 데일리룩을 완성할 수 있다. 보온만큼이나 스타일도 포기할 수 없다면 숏패딩이나 무스탕, 시어링 퍼 코트와 같은 아이템들을 추천한다.

최근 강조된 환경 보호 이슈에 따라 출시되고 있는 친환경 인공 충전재 웰론, 페이크 퍼 아우터 제품 또한 가벼운 무게감과 우수한 보온성을 자랑하기 때문에 한파 대비 아이템으로 주목할 만하다.

# 체온 유지를 위한 첫 번째 스텝 ‘발 보온’ 방한 슈즈

매서운 추위가 기승하는 한파에는 실내외 온도 차가 커져 체온 유지에 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신체를 대변하는 발의 보온은 몸 전체에 따뜻한 온기를 전해줘 체온 상승에 큰 영향을 미치는데, 이를 위해선 무엇보다 보온 소재로 제작된 신발을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편안한 착화감과 따뜻하게 발의 체온을 유지해주는 기능성을 앞세운 패딩 방한화 루카와 리아를 출시했다. 네파는 루카와 리아를 심플하고 클래식한 디자인, 베이직한 컬러로 구성해 어느 스타일에나 매치하기 쉽고 고민없이 편하게 착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루카는 남녀노소 누구나 가볍고 부담 없이 신을 수 있는 것이 포인트. 특히 신고 벗기 쉽도록 하기 위해 편리한 슬립온 타입으로 디자인 되었고, 두껍지 않은 충전재를 사용했고, 원단은 발수 가공으로 눈이 오거나 비가 오는 날에도 망가질 걱정 없이 착용할 수 있다. 루카와 함께 출시된 여성용 패딩 부츠 리아는 두껍지 않은 충전재와 퍼를 사용해 열손실을 최소화하고 보온력을 겸비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출처=무크, 엠무크>

엠무크 캐주얼부츠, 스니커즈의 경우 퍼 내피와 퍼 인솔을 적용시켜 한겨울 추위에도 발의 온도를 보호해 주고, 고무 몰드창으로 논슬립 기능까지 갖춰 눈길에도 미끄러지지 않게 했다. 스웨이드 소재로 디자인된 앵클부츠는 일반 가죽 제품보다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함과 동시에 꾸안꾸 출근룩 연출에 활용하기 좋으며, 무릎 혹은 허벅지까지 올라오는 롱부츠 또한 몸의 체온을 한층 올려줘 완벽한 방한 스타일을 완성해준다.

매서운 추위가 기승하는 한파에는 실내외 온도 차가 커져 체온 유지에 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신체를 대변하는 발의 온도를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는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데, 이에 대비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보온 소재로 제작된 신발을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