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명품 패딩' 대세 속 MZ세대 야누스 소비 눈길

바로가기
바로가기
포스트 코로나시대에도 명품 소비층이 급증하면서 '야누스 소비' 행태가 ‘명품 패딩’ 매출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다.MZ세대가 주도하고 있는 '야누스 소비'란 매일 사용하는 생필품 등 실속형 제품은 최저가로 저렴한 제품을 찾지만, 럭셔리 브랜드의 고가 아이템 소비는 과감없이 투자하는 트렌드 신조어다.코로나19가 몰고온 소비 양극화 현상도 이러한 패턴을 부추기고 있다.패션업계 관계자는 “지난해 집콕생활이 장기화되자 편하게 입을 수 있는 이지웨어와 고가의 프리미엄 의류 구매가 동시에 급증했는데 주요 소비층인 MZ세대가. 자신을 위한 보복성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