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면 니트 원단 공급차질 ‘비상’

바로가기
바로가기
지난해 10월부터 천정부지로 뛴 면사 가격으로 인해 면 니트 원단을 공급하는 원단 밀들이 바이어와 면방업체 사이에 낀 맷돌 처지가 돼 고통스럽게 신음하고 있다.이 과정에서 인도 면방업체를 중심으로 면사가격이 폭등하자 인상 전에 계약한 물량을 제때 공급하지 않고 이 핑계 저 핑계로 계약을 파기하는가 하면 국내 면방 업체 일각에서도 인상 전 계약 분 이행에 꽁무늬를 빼는 부도덕한 행패가 감지돼 수요 업계의 비난을 받고 있다.관련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코로나19 한파로 9월 까지 고리 당 500달러 (코마30수 기준)에 불과하던 면사 값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