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샤넬, 컬러 스캐너 어플 ‘립스캐너’ 출시

바로가기
바로가기

샤넬(CHANEL)이 립 메이크업을 위한 차세대 모바일 앱인 ‘립스캐너(Lipscanner)’를 2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샤넬 립스캐너는 샤넬 하우스에서 100% 자체 개발한 오리지널 컬러 스캐너를 사용해 원하는 컬러 및 비주얼과 일치하는 샤넬 립스틱을 찾아주는 앱이다.

‘립스캐너’는 단 두 번의 클릭으로 선택한 컬러를 인식하고, 샤넬 하우스의 제품 카탈로그를 기반으로 해당 컬러와 일치하는 샤넬 립 제품을 제안한다. 이와 함께 사용자가 가상으로 입술에 해당 컬러를 테스트할 수 있는 ‘트라이 온’ 기능까지 갖추었다.

친구의 립 컬러, 인터넷과 SNS, 잡지, 길거리에서 마주친 마음에 드는 컬러, 포스터, 옷, 오브제 등에서 영감을 얻은 컬러 등 원하는 컬러를 스캔하면 ‘립스캐너’가 샤넬의 립 제품 중 해당 컬러와 가장 일치하는 컬러를 제안한다. 얼굴 사진을 이용하거나 얼굴을 스캔하는 경우에는 컬러는 물론 매트 텍스처부터 글로시 텍스처를 포함한 립 제품의 텍스처 역시 찾아 준다.

샤넬은 세계 최초로 메이크업에 특화한 인공지능(AI)을 샤넬 립스틱 본연의 컬러 및 텍스처와 결합시켰다. ‘립스캐너’의 인식 엔진은 스캔한 컬러를 실시간으로 샤넬 립스틱과 비교하여 원하는 컬러와 일치하는 샤넬 립 제품을 제안해 준다. ‘립스캐너’ 앱은 사용자가 컬러를 스캔하고 샤넬이 제안하는 컬러를 바로 테스트해 볼 수 있도록 직관적이고, 간편하며, 신속한 경험을 선사한다.

샤넬 최초의 컬러 스캐너인 ‘립스캐너’는 수개월에 걸친 CX 랩*과 샤넬 메이크업 크리에이션 스튜디오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탄생했다. 이 과정에서 고유의 알고리즘을 설계하고 수만 개의 페이스 이미지를 기반으로 분석 능력 개발해 샤넬만의 독자적인 기술을 확보했다. 해당 러닝 프로세스는 향후 출시되는 샤넬 하우스의 립스틱 제품에도 점진적으로 통합될 예정이다.

* 샤넬 커넥티드 익스피리언스 랩(CHANEL’s Connected Experience Lab.).

정확한 기준과 정확도를 갖춘 립스캐너는 피부톤과 입술 모양을 고려해 가장 적합한 제품을 인식하여 제안한다. 사용자는 빠른 분석 속도와 편리성, 최상의 퀄리티를 제공하는 가상 메이크업인 ‘트라이 온’을 통해 원하는 컬러와 텍스처가 제안되었는지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샤넬 메이크업 크리에이션 스튜디오는 400개 이상의 립 제품의 컬러와 텍스처를 개발하여 가상화 했으며, 모두 ‘트라이 온’을 통해 테스트 가능하다. 내추럴, 핑크, 오렌지, 레드, 그리고 플럼의 5가지 컬러군과 글로스, 샤인, 메탈릭, 새틴, 매트 등 다양한 텍스처를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샤넬 ‘립스캐너’는 프랑스, 미국, 영국, 일본, 한국 및 이외 15개 국가에서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