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다가오는 봄 시즌, 꼭 필요할 ‘잇 템’ 추천

바로가기
바로가기

체감온도는 겨울이 끝나지 않은 것 같지만 오늘은 입춘이다. 계절을 앞서 분주하게 봄을 준비하는 이들도 적지 않을터, 프렌치 컨템포러리 감성의 프랑스 패션 브랜드 폴앤조에서는 뮤즈 서지혜와 함께 지금부터 봄까지 즐길 수 있는, 봄에 꼭 필요한 아이템들을 제안한다.

# 누구나 하나쯤 소장하고 있는 기본 아이템, ‘자켓’

가장 많이 찾는 기본 아이템인 자켓은 간절기에는 얇은 니트와 함께, 봄에는 셔츠나 블라우스에 걸쳐주면 힘들이지 않고 멋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해준다. 서지혜는 화보에서 쉬폰 원피스와 슬랙스로 세련된 오피스룩을 선보였다. 단정한 느낌을 주는 네이비, 블랙 컬러의 자켓을 이미 소장하고 있다면, 이번 시즌에는 화사한 컬러와 체크 패턴 등의 포인트가 있는 자켓에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

폴앤조의 블렌디드 울자켓은 스판을 넣어 편안한 착용감과 여유로운 핏을 제공해 데일리 룩으로 제격이며, 원피스와 티셔츠, 데님 등에도 잘 어울려 스타일링의 폭이 넓다.

# 고급스러운 내추럴 워싱으로 날씬해 보이는 ‘부츠컷 데님’

사계절 코디를 책임지는 데님은 봄 시즌에 특히 빛을 발한다. 블루, 그레이 등 다양한 색상의 데님은 어떠한 컬러와 아이템의 상의와도 조화롭게 어울리며, 서지혜는 화이트 블라우스와 브라운 슈즈로 따뜻해 보이는 룩을 연출했다.

또한, 시크한 분위기의 그레이 데님에는 같은 톤의 데님 셔츠를 매치해 완벽한 톤온톤 룩을 완성했다. 폴앤조의 스트레이트 부츠컷 데님은 앞 허벅지부터 무릎까지 내추럴 바이오 워싱 처리로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준다. 허리 뒷 부분에는 히든 밴드가 있어 편안한 착용감과 신축성을 자랑하고, 고급 소재의 면과 라이크라가 혼용되어 탄탄한 조직감을 통해 다리의 군살을 완벽하게 커버해준다.

# 봄을 알리는 산뜻한 디자인의 필수템 ‘텐셀 티 블라우스’

텐셀 소재의 티 블라우스는 겨울에는 니트 속 이너로, 봄에는 자켓이나 가디건 속에 단독으로 매치하면 손쉽게 포멀룩을 연출할 수 있다. 서지혜는 티 블라우스에 가죽 플레어스커트와 하이힐을 매치해 페미닌 무드를 배가시키는가 하면, 와이드 팬츠와 함께 우아한 스프링룩을 선보였다.

폴앤조의 텐셀 티 블라우스는 앙증맞은 폴앤조 시그니처 도트 패턴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목 높이가 높지 않아 간절기에 이너로 착용하기 좋으며, 허리라인을 살짝 잡아주어 착용 시 슬림해 보인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