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펜디, 상하이에서 선보이는 2021 SS 컬렉션

바로가기
바로가기

FENDI는 상하이 전시관에서 파리에서 처음 선보인 2021 봄/여름 킴 존스 쿠튀르 컬렉션과 희귀 서적 원본 전시회를 가질 예정이다.

시대를 초월한 로맨스와 영원한 창조성을 바탕으로 펜디 데뷔 컬렉션을 선보인 킴 존스(Kim Jones)는 블룸즈버리 그룹(the Bloomsbury Group)의 이단아적 영국 감성을 확장시키며 동시에 로마 메종 펜디의 오랜 역사에 경의를 표한다.

다채로운 영감의 원천들이 서로 공통된 부분을 발견하며 조화롭게 어우러진 펜디 쿠튀르 2021 봄/여름 컬렉션은 버지니아 울프(Virginia Woolf)와 바네사 벨(Vanessa Bell)의 자유분방한 독창성이 지닌 영구적인 매력을 비롯해 이탈리아 조각 작품에 담긴 펜디의 언어와 펜디만의 본질적인 패션 코드를 보여준다.  

성별의 구분이 모호한 주인공의 시간 여행을 주요 모티브로 삼고 있는 이 소설에서는 뒤틀린 시간성 속에 여성과 남성이라는 아름다운 양성은 주어진 현실이 아닌 유연한 선택지가 되어 등장한다. 펜디가 설립된지 불과 3년이 지난 1928년에 버지니아 울프가 비타 색빌웨스트(Vita Sackville-West)에게 쓴 러브레터로 여겨지는 <올랜도(Orlando)>의 문학적 기교는 때로는 제본된 책을 연상시키는 메탈 클러치의 형태로, 때로는 마더 오브 펄 미노디에르(minaudière, 손잡이 또는 스트랩이 없는 작은 핸드백)나 가죽 부츠에 새겨진 텍스트 라인의 형태로 이번 컬렉션 전체에 반복적이고 직접적으로 등장한다.

또한 이번 패션쇼를 위해 막스 리히터(Max Richter)가 작곡한 곡을 배경으로 펜디의 친구와 가족들이 수십 년에 걸친 교제 기간 동안 버지니아 울프와 비타 색빌웨스트가 주고받은 편지에서 발췌한 다양한 구절들을 낭송한다.

존스가 유년 시절의 대부분을 보냈던 곳에서 그리 멀지 않은 블룸즈버리 그룹의 서식스 집인 찰스턴 농가 주택에서 발견된 다양한 모티브는 새롭게 재해석되어 비즈가 장식된 부츠와 수작업으로 채색된 힐로, 농가 주택 벽을 장식하고 있는 바네사 벨과 던컨 그랜트(Duncan Grant)의 프레스코화는 자수가 장식된 가운으로 표현되었다. “저는 블룸즈버리 그룹의 사람 중에서도 특히 선구적인 두 자매, 버지니아 울프와 바네사 벨이 일을 추진했던 방식을 좋아해요.” 존스가 말한다. “그리고 블룸즈버리 그룹 멤버들이 삶을 살았던 방식, 자신들을 위해 만들었던 자유, 세상에 남긴 예술 작품들을 존경합니다.”

패션쇼와 함께 진행되는 문학 작품 전시회에서 만나볼 수 있는, 수작업으로 인쇄되어 대리석 무늬 종이로 제본된 서적들은 버지니아 울프와 레오나르드 울프(Leonard Woolf)가 호가스 프레스(Hogarth Press)를 위해 출간한 것으로, 이탈리아의 고전 미학을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하게 보여준다. 로마 보르게세 미술관의 대리석 인테리어를 연상시키는 이 책들은 이탈리아 고전주의와 블룸즈버리 그룹이 만들어내는 조화로운 하모니를 보여준다. 게다가 미술관에서 만날 수 있는 베르니니의 조각품들은 이번 컬렉션의 강렬한 데자비에 드레이프 드레스에도 영감을 주었다. (이탈리아 고전주의에 크게 매료되었던 바네사 벨은 보르게세 정원에서 그림을 그리거나 찰스턴 농가 주택 벽에 걸기 위해 옛 거장들의 작품을 재현하기도 했다) 우븐 자카드와 실크 가운, 인타르시아 퍼 장식 및 수작업으로 장식한 비즈 테일러링에서 엿볼 수 있는 대리석 무늬는 이번 컬렉션에서 전달하고자 하는 시각적 언어의 핵심 요소라고 할 수 있다.

펜디의 역사 그 자체도 존스의 현대적인 관점을 통해 컬렉션의 주된 영감으로 사용되었다. 패션쇼에 등장하는 모델들의 자전적 이야기를 사용해 조형적 스케치와 장식에 관한 펜디 아카이브를 발굴하고자 했다. 빈티지 백의 벨벳 리본 장식은 완전히 새로운 디자인으로 재해석되었으며, 부츠에는 라거펠트의 마지막 컬렉션에서 차용한 칼리그래피(Karligraphy) 모노그램 비즈가 장식되었다.

펜디의 중국 앰버서더 담탁(Tan Zhuo), 자오 타오(Zhao Tao), 장백지(Cecilia Cheung), 뮤즈 멩(Muse Meng), 길극준일(Jike Junyi), 두쥐안(Du Juan), 왕 웬킨(Wang Wenqin), 리우 단(Liu Dan), 통 첸지에(Tong Chenjie), 쥐샤오원(Ju Xiaowen), 진 다추안(Jin Dachuan)와 같은 익숙한 얼굴들이 2021년 펜디 봄/여름 쿠튀르 쇼에 등장하며 각자의 방처럼 연출된 유리 진열장 안에 머물러있는 모습을 연출했다.

새로운 장을 펼쳐갈 메종 펜디를 위해 펜디의 중국 대변인 자오 웨이(Whao Wei), 펜디 중국 레더굿 대변인 장 뤄윤(Zhang Ruoyun), 배우 서기(Shu Qi) 그리고 많은 인사 및 인플루언서들이 참석했다.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