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작년 매출, 영업이익 기록갱신

바로가기
바로가기
세계 초일류 아웃도어 기업인 영원무역 (회장 성기학)의 진가는 코로나 대공황에도 더욱 돋보였다.코로나 대공황으로 전 세계 섬유의류 업체가 최악의 고통을 겪는 와중에도 영원무역은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 순이익이 호황기였던 전년보다 더 늘어나 경제계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12월 결산법인인 영원무역이 금융감독원에 보고한 2020년 결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해 영원무역 매출은 2조4663억7400만원, 영업이익 2596억8900만원, 순이익 1824억2600만원을 각각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영원무역의 이 같은 실적은 호황을 누렸던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