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김이진 이사장 압승 예상

바로가기
바로가기
세계 최대 염색전문공단인 대구염색산업단지 관리공단의 사령탑을 뽑는 이사장 선거에 대구 섬유 업계뿐 아니라 중앙 섬유 단체들의 관심이 증폭되고 있는 가운데 이변이 없는 한 김이진 현 이사장의 재신임이 사실상 굳혀진 것으로 보여 지고 있다.지난 3년간 탁월한 능력과 헌신적인 노력, 과감한 추진력을 발휘해 전대미문의 코로나 사태로 최악의 위기 국면에 처한 염색공단 입주기업의 경영안정을 위해 구원투수 역할을 톡톡히 해낸 검증된 지도자의 위상이 염색공단 입주기업에 폭넓게 각인됐기 때문이다.물론 선거를 앞두고 퇴직을 앞둔 공단 직원이 김 이사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