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염색 산단 이익극대화에 분골쇄신 할터”

바로가기
바로가기
지난 3월18일 압도적인 표차로 연임된 김이진 대구 엽색산업단지 관리공단 이사장이 지난 30일 공단 회의실에서 조촐한 취임식을 갖고 “공단 발전과 입주 기업 경영안정을 위해 분골쇄신 헌신 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김 이사장은 “지난 3년간 이룩한 시스템 개혁의 성과를 안정적으로 정착시켜 앞으로 누가 이사장이 돼도 개인의 작은 이익을 위해 과거로 되돌릴 수 없도록 대 못을 박아두겠다“고 투명 경영 의지를 강조했다.그는 또 “그동안 대구시 등 유관기관과 깊은 유대 관계를 적극 활용 하여 입주 기업의 경영 안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
Smiley face

댓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