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News

엑소 카이, 서울 한복판 쇼핑?

바로가기
바로가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의 앰버서더 카이가 15일, 서울 압구정에 위치한 갤러리아 구찌 핀(Gucci Pin) 팝업 스토어에 깜짝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카이는 블루 컬러의 보우 디테일이 돋보이는 테디 베어 장식의 그린 체크 셔츠를 입고, 테디 베어 프린트의 미니 버킷 백과 롸이톤 스니커즈 등 카이 x 구찌(KAI x Gucci) 컬렉션을 매치해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을 선보였다.

선명한 레드 컬러의 조명과 함께 팝 소울로 정의되는 독특한 구찌 핀 스토어의 셋업은 이번 컬렉션을 한층 더 돋보이게 한다.

나뭇가지에 매달려 있는 그네가 있는 상상의 숲속 나무들을 비추는 듯한 조명이 로맨틱하고 매혹적인 공간을 연출한다.

이처럼 방문객들은 테디 베어와 함께 하는 다양한 모험을 배경으로 한 꿈의 공간 속으로 초대된다.

인터렉티브 디지털 지도의 핀(pin) 모양 아이콘에서 영감을 받은 스페셜 팝업 스토어인 구찌 핀을 통해 한국에서 선공개 되는 카이 x 구찌 컬렉션은, 4일 성수동 코사이어티 구찌 핀 스토어를 시작으로, 5일부터 압구정에 위치한 갤러리아 구찌 핀 스토어와 신세계 센텀시티 구찌 핀 스토어를 통해 공개되었다.

구찌 핀 외에도 지정된 구찌 스토어 및 구찌 공식 온라인 스토어(Gucci.com)를 통해 다양한 컬렉션의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한편, 구찌는 이번 캡슐 컬렉션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 아동들을 지원할 예정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되는 기부금은 아동들의 보육 및 학습 지원비로 쓰이게 된다.


Smiley face

댓글 없음